본문 바로가기

일상

항상 빨래위에서 자는 고양이



항상 빨래를 걷어 쇼파위에 올려놓고 다른일을 하다가 빨래를 개려고 보면 냥님이 주무시고 계시더라구요. 집사냄새가 나서 그런것일까요 뽀송한 햇빛냄새가 나서 그런것일까요? 



오늘도 집사의 심장은 박살이납니다. 왜 항상 고양이는 둥글게말고 잘까요? 허리아플것같이 불편하게 새우잠을 주무십니다. 


한참 사진을 찍다가 자는 얼굴을 찍고싶어서 더 욕심부렸더니 깜짝놀래면서 깨시더라구요. 앞으론 얼굴까지는 무리하지 않아야겠습니다.

'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청포도 캔디  (0) 2018.05.20
크리스피크림 도넛 미니 오리지널  (0) 2018.05.18
항상 빨래위에서 자는 고양이  (0) 2018.05.15
귀여운 방향제  (0) 2018.05.15
문구사 뽑기  (0) 2018.05.14
불금들 보내고 계신가요  (0) 2018.05.11